2016 bg white ba5a346100489314c76a819ac587f78525f62f8ca5a164d7cf4c1511df538878

행사소개

2016 서울청년주간 <너를 듣다>

무언가를 풀어보겠다는 것은 특별한 것이 아닙니다.

생각하는 것, 시간을 보내는 것, 몸을 그 곳에 두는 것 그리고 멈추는 것, 그 모든 것을 말합니다.

우리는 말하고, 만나고, 움직이고, 때로는 멈춰가며 그렇게 길을 찾아가고 있습니다.

서울청년주간은 11월 7일(월) ~ 13일(일).

서울혁신파크를 주무대로 서울 곳곳에서 청년들의 이야기와 움직임을 나누고

연결하는 컨퍼런스, 교류회, 박람회, 문화행사 등 다양한 형태로 열립니다.

청년주간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.

참여한 누구나, 청년주간의 구성원입니다.

지역, 성별, 나이, 장애 여부에 따른 구분을 경계합니다.

프로그램 일정

주요 프로그램을 안내합니다

- 일정 : 11월 12일(토) 13시-15시, 16시-18시

           11월 13일(일) 11시~13시, 14시~16시

- 장소 : 서울혁신파크 곳곳

           청년허브 (미래청 1층), 서울혁신센터 (미래청 2층)

- N개의 컨퍼런스 신청하기

<세대에 갇힌 청년> 청년활동의 질문과 시도, 위기와 도약에 대해 이야기합니다.

[기획형 컨퍼런스] 청년, 세대를 넘다 자세히 보기

[자율형 컨퍼런스] 청년이 청년에게 자세히 보기

- 일정 : 11월 12일(토) ~ 13일(일) 13시-17시

- 장소 : 서울혁신파크 내 청년허브 (미래청 1층)

이문제는 해결 가능합니다.

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 시즌3의 다양한 모임의 활동 과정을 공유하고,

청년들이 스스로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것을 드러내는 장입니다.

[청년서점] 청정넷 발간물, 모임 및 기자단 결과물 전시

[자유발언대] 자신의고민과 생각을 이야기할 수 있는 발언의 장

[체험 및 참여 ZONE] 청정넷 모임 활동 공유의 장(보드게임, 자전거 체험, 전시 등)

자세히 보기

- 일정 : 11월 11일(금) ~ 13일(일) 10시-18시

- 장소 : 서울혁신파크 내 청년허브 (미래청 1층)

- 뮤지엄&박람회 신청하기

우리는 거버넌스 하고 있습니다

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의 활동의 의미를 이해하고 되돌아볼 수 있는,

참여자 활동중심의 전시 프로그램입니다.

[의회ZONE] 2016 서울청년의회 영상 재생 및 제안 내용 전시

[거버넌스ZONE] 거버넌스 정의 및 전국청년기본조례 현황

[타임랩스ZONE] 청정넷 4년 동안의 활동 전시

[청정넷 추억ZONE] 청정넷 참여자들이 추억할 수 있는 전시

자세히 보기

- 일정 : 11월 11일(금) ~ 13일(일) 18시 ~23시

- 장소 : 서울혁신파크 야외 곳곳

매력적으로 놀고 매력을 사고파는 마켙

스스로 매력에 대해 정의하고 매력을 사고파는 매력부스, 공연, 즐길 거리로 채워진 야간장터가 혁신파크 야외에서 3일간 열립니다. .

[마켙] 매력을 사고 파는 마켙

[인생사진관] 인생샷을 찍어드리는 사진관

[매력 라인업] 매력적이라 초대당한 게스트들의 콘서트

[매력시어터 ] 영화 속 공간을 재현하는 쌩-라이브 영화제

[매력 파아크] 즐길거리가 있는 매력 놀이터

자세히 보기

- 일정 : 11월 12일(토) 18시~22시

- 장소 : 서울혁신파크 내 청년허브 다목적홀 (미래청 1층)

다양한 지역 청년들이 함께 활동의 고민을 나누고 지역을 넘어 관계를 만들기 위한 교류의 장 입니다.

자세히 보기

- 일정 : 11월 7일(월)~13일(일)

- 장소 : 서울시내 청년활동공간 곳곳

우리는 아직 포기하지 않았다.

서울시 곳곳에 펼쳐진 공간에서 시도와 상상을 해볼 수 있도록 청년이 공간을 만나고 공간이 청년에게 다가갑니다.

[함께하는 청년공간]

무중력지대 G밸리/ 무중력지대 대방/ 청춘삘딩/ 동사무소/ 나인로드/ 또라이양성소/ 5차원공간/ 인포숍카페별꼴/ 마을공방 사이/ 청춘캠프/ 오픈컬리지/ 이글루망원/ 1771/ 도꼬마리

자세히 보기

서울청년주간은 삶의 문제를 풀어가는
청년들의 이야기와 움직임의 場(장)입니다
청년주간의 ‘청년’ 은 하나로 표상되는
무언가가 아니라 ‘다름’ 으로부터 출발합니다.
서로에게 다름의 자리를 만들어 줌으로서
우리는 서로를 환대하고 가능성을 만들어 보려 합니다.

혁신파크 오시는 길